하늘이 맑은 주말~

집에 있기도 답답하고 나들이 가고 싶은 욕망이 마구마구

솟아 오르는 날이예요

 

집에 있으면 아이들에게 제일 많이 하는말이

 

"하지 말아라"

"싸우지 말아라"

"양보해라"

 

뭐 하지말라는 말밖에 없더라구요

 

 

저희집 두 형제가 제일 좋아하는 모레놀이하러

제부도에 다녀왔어요

 

 

시원한 바닷바람과 모레와 물!!

이 조합이 딱 좋은 제부도!!

 

 

 

아이들 낮잠 한번 재우고

오후 4시쯤 출발해서 5시쯤 도착했어요

 

식당가에는 조개구이를 드시는 분들도 많고

저희처럼 아이들을 데리고 오신분들은

모레놀이도 하시고~

 

돗자리에 앉아 하늘을 보니

오늘은 구름이 참 예쁜 날입니다.

 

 

 

 

두 후후형제는 모레놀이 삼매경

아빠 엄마는 커피타임!!

 

 

 

 

 

1시간 좀 넘게 놀고

밥먹으러 가는 길에 놀이기구를 발견한 후후형제!!

 

바이킹이 타고 싶다는 첫찌!!

큰 바이킹이 타고 싶다 했지만 아직 어리기에

작은 바이킹!!

 

모든 놀이기구는 어린아이 3000원 어른 4000원

흠.. 착한 가격인가요?^^

 

작은 바이킹도 재밌다고 더 타고 싶다고!!

범버카도 타고 싶다 했지만..

이것또한 어리기에

 

1000원의 행복

동전 자동차!!^^

 

큰후는 시시하다고 싫다하고

작은후는 좋다고 세상 이런것도 있냐는듯!!

 

 

 

참.. 변하지 않은 모습이예요

제가 어렷을적 부터 다니던 제부도는

그 모습 그대로 간직하고 있네요

 

좀.. 개선도좀 필요한것 같은...

그래도 이 놀이기구가 운행이 된다는게 참 신기해요

 

아마도 이 공간은 타임머신을 타고 추억속으로 들어온 느낌입니다.

 

 

 

 

 

 

 

 

오늘 하루도 알차게! 재밌게! 신나게!

 

 

 

미세먼지 없고 하늘도 푸르게 맑은날~

in  제부도

 

※공감♥클릭클릭※

요즘 날씨가 정말 더워졌죠?

저희 아드님은 유치원 하원 후 바로 슈퍼로 달려가 아이스크림 냉장고에서 아이스크림을

집어들고 있답니다. ㅠ.ㅠ

 

사실 아이스크림.. 하드.. 뭐 어렷을적에 저도 맘껏 먹고 자라왔지만

저의 첫째 같은 경우 장이 약한건지 뭐가 맞지 않은건지

먹고 나면 꼭 탈이 나더라구요.

 

무른 응가를 한다던가 배가 아프다는 얘길 자주하는 편이예요

그렇다고 먹고 싶은 걸 안먹일 수도 없고

참.. 그렇죠?

 

또한가지가 있다면 저희 아들은 과일을 바나나외에 전혀 먹질 않아요.

과일을 안좋아하는건지 식감이 싫은건지

먹이려고 노력해봐도 토할꺼 같다며 먹질 않더라구요.

참.. 그 맛있는 과일을 안먹다니....ㅜ.ㅜ

 

그러다 우연히 수박을 갈아 얼려서 아이스크림이라고 줬더니 아주~ 잘~ 먹더라구요.ㅜ.ㅜ

뭐지??

 

그래서 요번에는 더 맛있게 다양하게 먹여보자하고

아들과 함께 홈메이드 아이스크림을 만들어 봤어요

 

이X트 트레이더스에 갔더니 딸바 얼린게 있더라구요

그래서 냉큼 집어왔습니다.

 

 

 

재료

 

 

딸.바 냉동과일, 우유, 연유, 아이스크림틀, 믹서기

 

 

만드는 방법은 아주 쉽습니다.

 

1.믹서기에 딸.바 냉동 과일을 넣어주고

 

 

2. 두번째로 우유를 2/3 정도 넣어주세요

 

우유를 너무 적게 넣어주면 좀 퍽퍽하더라구요.

농도는 약간 무르게 해주세요.

 

 

 

3. 연유는 1숟가락 정도의 양을 넣어주세요

입맛에 따라 달게 드시고 싶으신 분은 더 넣어주셔도 됩니다~^^

 

 

4. 뚜껑을 닫고 쉐키쉐키 갈아주세요~^^

 

 

5. 블루베리를 아이스크림 틀에 3알 정도 넣어주세요.

 

 

 

6. 그리고 갈아놓은 딸.바를 아이스크림틀 4/5 정도 부워주세요~

 

 

7. 뚜껑을 닫고 냉동실로 고고~~^^

 

 

 

블루베리, 딸기,바나나 3가지 과일이 들어간 홈메이드 아이스크림이

완성되었어요

 

 

과일을 전혀~ 먹지않던 저희 아들이 블루베리가 너무 맛있다며

냠냠쏙쏙 빼먹고 아이스크림도 너무 맛있다며 냠냠 먹더라구요

 

저녁에 아이스크림을 만들어 놓고 자면

다음날 유치원 다녀와서 슈퍼에서 먹는 아이스크림보다

자기가 만든 아이스크림이 더 맛있다며

집에가서 먹는다고 하더라구요

 

과일을 안먹는 아이!!

아이스크림을 좋아하는 아이!!

 

1석2조로 건강하게 맛있게 먹이게 되었어요!^^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6살아들/유아식단/엄마일기  (0) 2018.07.12
18개월아기/어린이집입소  (0) 2018.07.10
55개월/6살 아파트 물놀이터개장  (0) 2018.07.09
결혼식  (0) 2018.07.07
요가 다이어트 시작  (0) 2018.07.03
아이와 함께 홈메이드 아이스크림 만들기  (1) 2018.06.27
  1. 잉여토기 2018.07.01 12:08 신고

    이렇게 과일을 시원하게 잘 먹고,
    원하는 아이스크림도 먹고 좋네요~^^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